뉴스 홈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뉴스

금호타이어, 무상점검 실시
14일 용인휴게소서 귀성길 차량 대상

2018. 02.13. 00:00:00

금호타이어는 설 명절을 맞아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귀성길 차량을 대상으로 타이어 무상점검 서비스 및 안전운행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대한타이어산업협회 주관으로 실시되는 이번 행사에 금호타이어는 오는 14일 영동고속도로 용인휴게소(강릉방향)에서 타이어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해당 기간 동안 휴게소를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금호타이어의 타이어 전문가들이 공기압 보충 및 마모 상태 점검, 위치 교환, 펑크 수리, 워셔액 보충 등 각종 타이어 점검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타이어 안전관리요령 안내 및 상담 서비스도 실시할 계획이다.

금호타이어는 지난해 추석에도 고속도로에서 안전점검 캠페인을 진행했는데 당시 많은 차량들의 타이어 공기압이 적정 공기압보다 부족하거나 과다하게 주입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일부 차량의 경우 타이어의 마모가 마모한계선보다 많이 진행되어 고속도로를 주행하기에 위험한 상태였다.

마모가 심할 경우 타이어가 쉽게 가열돼 운전 중 이물질에 찔리게 되면 파열될 가능성이 높아 대형사고로 이어질 위험성이 있으므로 장거리 주행 시 타이어의 점검이 필수다.

김옥경기자 uglykid7@hanmail.net

기사 목록

기사 검색 :

PC버전

© MOODEUNGILBO Corp.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