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뉴스
전북뉴스
구청뉴스

지역뉴스

순천만 노후갈대 베기작업시작

2019. 01.18. 00:00:00

순천시는 순천만 습지의 아름다운 경관을 만들어내는 갈대의 생육 촉진과 갯벌의 퇴적을 막기 위해 '순천만 노후갈대 베기작업'에 들어갔다.
대상지는 관람객들의 관람동선으로 이용되고 있는 갈대데크 주변 약 13ha 면적이다.
지난 14일 시작된 작업은 오는 3월 30일까지 이어진다.
'순천만습지 갈대 베기작업'은 2006년부터 습지 인근 주민들과 함께 하고 있다.
베낸 갈대는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만습지에 위치한 탐방객 쉼터의 지붕 이엉 잇기와 공원 울타리 재료 이외에도 흑두루미 서식지 출입통제용 울타리 재료로 활용되고 있다.
또한 갈대베기를 통해 습지 인근 주민들의 일자리도 만들어져 농한기 소득을 높이고 한편으로는 습지보전의 중요성을 시민들에게 인식시키는 효과도 있다.
순천=김학선기자 balaboda2@srb.co.kr

기사 목록

기사 검색 :

PC버전

© MOODEUNGILBO Corp.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