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동부지역본부, 태풍 피해 농가 일손 돕기

2019. 09.11. 15:11:18

전남도 동부지역본부는 추석을 앞둔 11일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낙과 피해를 입은 순천 낙안면 배 재배 농가를 찾아 일손 돕기 활동을 펼쳤다.
이번 일손 돕기에는 박봉순 본부장과 직원 50여명이 참여했으며 피해 면적 10㏊에서 떨어진 배를 정리하는 작업을 했다.
일손을 지원받은 배 재배 농가 안정호씨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인부를 쓸 수 가 없어 하루 종일 고된 복구 작업에 매달려 왔는데 도청 직원들의 도움으로 적기에 마칠 수 있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박봉순 본부장은 “태풍 ‘링링’의 강력한 바람으로 수확철 과수농가의 피해가 크다”며 “명절을 앞두고 일손 부족에 힘들어하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릴 수 있어 다행”이라고 말했다.

유대용기자 ydy2132@srb.co.kr

기사 목록

기사 검색 :

PC버전

© MOODEUNGILBO Corp.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