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 첨단3지구 진입도로 착수

입력 2021.01.20. 13:36 수정 2021.01.20. 13:36
市, 간선도로망 대폭 확충 추진
하남∼장성삼계 등 신규 착공
상무∼첨단, 용두∼담양 개선
‘평동3산단∼에너지밸리’도
광주하남~장성삼계 광역도로 위치도.

광주시가 올해 관내 간선도로망 확충을 위해 각종 도로 개설 및 확장사업을 대대적으로 펼친다. 출퇴근 시민들의 교통불편 해소는 물론, 물류비용 절감 등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력이 적지 않을 것으로 광주시는 전망했다.

20일 광주시에 따르면 올해 시가 추진하는 계속사업은 총 6건으로 사업추진에 필요한 국비를 모두 확보했다.

보상비를 포함해 총사업비의 절반을 국비로 확보한 ▲'광주하남~장성삼계 광역도로' 사업은 올해 전남도와 각 구간 설계에 동시 착수, 노선확정에 들어간다. 광주 광산구 진곡, 하남산단 인근에 위치한 장수교차로에서부터 임곡동 황룡강 구간을 거쳐 전남 장성군 삼계면 수양저수지 상무평화공원까지 15.4km 기존 2차로가 4차로로 확장되며 노선도 일부 조정된다.

'상무지구~첨단산단', '월전동~무진로', '북부순환도로', '용두~담양' 4건의 혼잡도로 개선 사업도 차질없이 진행된다.

▲상무~첨단구간은 현재 보상이 진행 중인 유덕동 도시철도 2호선 차량기지~하남대로 구간, 교량가설을 위한 가물막이 공사가 한창인 영산강대교 구간을 우선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광주시청사 뒤편과 첨단 보훈병원간 4.98km를 잇는 4~6차선 도로가 신설되면 빛고을대로의 교통량이 분산, 지정체 현상 완화 효과가 기대된다. 자전거도로도 신설돼 자전거를 이용한 출퇴근 여건도 마련될 전망이다.

▲'월전동~무진로' 사업은 공항 앞 동송정지하차도의 철도관련 협의가 진전을 보이면서 구조물 설치공사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향후 광산구 월전동 송정2교에서 공항과 U대회 아파트를 거쳐 우산동 상무교차로까지 6.25km 구간이 4차로까지 신설되면 혼잡한 광주송정역 구간과 선운지구 구간을 거치지 않고도 나주방면 국도 13호선으로 이동이 가능해진다.

▲'북부순환도로' 사업은 올해 1공구 일곡교차로에서 한새봉을 거쳐 용두동 빛고을대로까지 3.22km 구간의 보완설계를 모두 마무리하고 연내 공사를 착공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그동안 환경단체를 비롯한 일부 도로개설 반대 민원으로 사업추진에 어려움을 겪어왔으나 주민 설명회와 시 시민권익위원회의 논의를 거치면서 여론을 수렴하는 등 잔여 1공구 사업추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용두~담양' 사업은 보상과 공사에 필요한 사업비를 올해 모두 확보함에 따라 잔여구간 확장공사가 순조롭게 진행될 전망이다. 용두중학교에서 지산초교를 거쳐 용전교차로까지 3.1km가 4차로로 확장되면 올해 말 착공 예정인 북부순환도로 1공구와 함께 용두교차로를 중심으로 격자형 간선도로망이 형성되면서 양산, 본촌지역의 교통 혼잡이 해소될 전망이다.

광산구 평동3차산단과 남구 에너지밸리산단을 잇는 6.4km 구간 도로는 상반기 설계가 마무리되면 하반기부터 단계적으로 공사에 들어간다. 국비가 투입되는 영산강 횡단교량~남구 석정동 2km구간은 올 하반기 우선 보상과 공사를 추진하고 광산구 유계동 동곡식물원~영산강 1km 구간은 탄력적으로 추진한다.

▲'첨단3지구 진입도로'는 지난해 말 국토부의 신규산단 진입도로 타당성평가를 통과하면서 사업비 453억원을 전액 국비로 확보했다. 국토부와 협의를 거쳐 올 하반기 설계에 들어간다. 인공지능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와 국립심혈관센터 등이 들어서는 첨단3지구 연구개발특구산단의 물류경쟁력 제고를 위한 주 진입도로 개설사업으로 첨단3지구와 빛고을대로를 교량으로 직접 연결한다.

이 밖에도 북구 용두동 용두교를 철거하고 재가설하는 '광주R&D특구 연결도로'도 1올 봄 부대공사를 마치고 최종 준공될 예정이다.

박남언 광주시 교통건설국장은 "올해는 관내 주요 간선도로망 확충 사업이 순조롭게 본 궤도에 안착하면서 사업추진에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면서 "주요 간선도로 확충사업이 교통 지정체 완화와 도로 주행여건 개선으로 이어져 교통 혼잡에서 오는 스트레스와 혼잡비용을 줄일 수 있도록 시민이 만족하는 도로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주현정기자 doit85@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 전화 062-606-7700

지방정치 주요뉴스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