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마한 주제로 호남 자원 발굴

입력 2022.06.20. 15:53
호남학콜로키움 21일 오후 2시

마한을 주제로 호남의 역사문화자원을 발굴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한국학호남진흥원이 21일 오후 2시 빛고을아트스페이스 5층 소공연장에서 제2회 호남학콜로키움을 연다.

이번 호남학 콜로키움은 '중국 사서에 보이는 백제의 마한 통합과정'을 주제로 펼쳐진다. 주제발표에는 정동준 성균관대학교 사학과 교수가 나선다. 중국 사서에 담긴 근초고왕대까지의 백제와 마한 관련 사료를 검토하고 금강 이남 노령산맥 이북의 지배방식, 영산강·섬진강 유역의 통합 과정에 대해 강연한다.

이어 임영진 마한연구원장을 좌장으로 토론이 진행된다. 토론자로는 강봉룡 목포대학교 사학과 교수, 김남중 전남대학교 역사문화연구센터 학술연구교수, 박찬규 전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전문연구원, 전진국 충북대학교 사학과 교수, 이희성 국립나주박물관 학예연구원, 최장열 국립광주박물관 학예연구실장이 참여한다.

참여는 주제에 관심 있는 전문가나 일반인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한편 한국학호남진흥원은 호남학을 둘러싼 담론을 함께 풀어보며 개선의 길을 모색하는 차원에서 지난해부터 호남학 콜로키움을 진행 중이다. 이번 호남학콜로키움은 한국학호남진흥원, 광주문화재단, 마한연구원이 공동주최한다.

김혜진기자 hj@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문화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