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TBN광주교통방송, "도로 위 양심을 찾아라" 특집방송 진행

입력 2022.08.11. 15:16
‘김경식의 오토쇼 으라차차’ 12일 광주서 진행
‘교차로 우회전 준법 운전자 선정·캠페인 진행
도로교통공단 TBN광주교통방송이 12일 광주 도심에서 김경식의 오토쇼 으라차차 - '도로 위 양심을 찾아라! 횡단보도 STOP! 백만 원 GO!' 전국 특집생방송을 진행한다. 사진은 지난달 12일 인천 방송 캡쳐 사진. 사진=TBN광주교통방송

도로교통공단 TBN광주교통방송이 12일 광주 도심에서 김경식의 오토쇼 으라차차 - '도로 위 양심을 찾아라! 횡단보도 STOP! 백만 원 GO!' 전국 특집생방송을 진행한다.

'도로 위 양심을 찾아라! 횡단보도 STOP! 백만 원 GO!' 특집 프로그램은 지난달 12일 보행자 보호 의무가 강화된 도로교통법 개정에 따라 올바른 교차로 우회전 통행 방법 등을 알리고 운전자의 안전의식을 개선하기 위해 TBN한국교통방송이 제작하고 있다.

개정된 도로교통법 시행 한 달을 맞아 12일 광주 도심 교차로 한 곳을 선정해 오전 11시부터 오전 11시 55분까지 현장 생방송으로 진행하며 경찰과 함께 '도로 위 양심 2호 운전자'를 찾아 주유권 100만원을 증정할 계획이다.

이날 특집 방송에는 임용환 광주경찰청장 등 경찰이 출연해 준법 운전을 당부하고 도로교통공단 광주전남지부, 광주 녹색어머니회 등 유관기관과 함께 교통안전 캠페인도 진행한다.

지난 달 19일 인천 미추홀구에서 진행한 첫 방송에서 횡단보도 앞 일시정지 등의 교통법규를 준수한 양심 1호 운전자가 탄생했으며 전국 특집방송을 2, 3차례 더 제작할 예정이다.

지난해 광주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한 사람은 49명으로 이 가운데 21명(횡단보도 횡단 9명, 무단횡단 5명, 도로상 5명, 역과 2명)인 43.8%가 보행자였으며 올해는 지난달 말 기준 교통사고 사망자 35명 가운데 15명(무단횡단 9명, 보도상 2명, 횡단보도 횡단 2명, 도로상 2명)이 보행자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기현호 TBN광주교통방송 사장은 "차량 운행 시 우회전을 할 때 일단 멈추고 서행하는 작은 습관만으로도 보행자 교통사고를 줄일 수 있다"며 "횡단보도가 사람이 안전하게 다닐 수 있는 '도로 위 녹색지대'가 될 수 있도록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선정태기자 wordflow@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문화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