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43년째 완도 다시마 사랑" 농심, 햇다시마 450톤 구매

입력 2024.05.21. 17:39
농심

농심이 너구리 출시부터 43년째 지켜온 완도 어민과의 동행 약속을 올해도 이어간다.

농심은 오는 6월초부터 완도군 금일도에서 열리는 다시마 위판(경매)에 참여해 너구리 생산에 사용할 햇다시마 약 450톤을 구매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올해는 다시마 작황 개선으로 수확량 증가가 예상돼 지난해보다 구매량을 늘릴 계획이다.

농심과 완도군의 인연은 1982년 너구리 출시부터 시작됐다.

당시 농심은 차별화된 해물우동의 맛을 구현하기 위해 완도 다시마를 원물 그대로 큼지막하게 넣기로 결정했다. 이후 농심은 올해까지 43년째 최고 품질의 완도 다시마를 매년 구매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누적 구매량은 약 1만7천톤에 달한다.

또 농심은 지난 5월 초순 열린 완도 장보고수산물축제에 참가, 너구리 부스를 운영하며 완도산 수산물 홍보와 관광 활성화에 기여했다.

이 같은 노력에 완도 금일도 다시마 생산 어업인들은 '농심이 완도 다시마의 우수성을 알려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며 공로패를 수여한 바 있다.

한창영 완도금일수협 상무는 "농심의 꾸준한 다시마 구매는 완도 어민들이 품질 좋은 다시마 생산에 집중할 수 있는 힘이 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농심 관계자는 "앞으로도 완도 다시마 구매를 통해 지역사회에 이바지하고 최고 품질의 제품을 생산해 소비자의 인생을 맛있게 하는 농심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완도=조성근기자 chosg11@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완도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