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날씨]첫눈과 함께 본격적인 강추위···"건강관리 주의"

입력 2022.11.27. 18:10

극심한 가뭄이 이어지고 있는 광주·전남지역에 단비가 예보됐지만 강수량은 미미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는 30일과 다음달 1일 사이 올해 첫눈 소식과 함께 초겨울 날씨가 찾아올 전망이다.

27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28일부터 이틀간 광주와 전남은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10~40mm로 28일 새벽 남해안을 시작으로 빗방울이 떨어져 늦은 오후부터는 광주·전남 전역으로 확대되겠다.

남해안을 중심으로 순간풍속 20m/s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부는 곳도 있겠으며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28일과 29일 오전 최저기온은 각각 5~12도와 11~16도를, 낮 최고기온은 18~22도와 12~18도 분포를 보이겠다.

비가 그치는 29일 오후부터는 중국 북부지방에서 확장하는 차가운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이 크게 떨어지겠다.

이달 말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오전 최저기온이 -4~3도, 낮 최고기온은 2~10도로 평년보다 춥겠다. 같은 기간 광주와 전남에서는 첫눈 소식도 예보됐다.

광주지방기상청 관계자는 "눈 소식이 예보된 30일부터 본격적인 강추위가 이어지겠다"며 "기온변화에 따른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박승환기자 psh0904@mdilbo.com

슬퍼요
2
후속기사
원해요
1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사회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