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날씨] 월요일부터 봄비···광주·전남 최고 80㎜ 폭우

입력 2024.04.15. 07:31

광주·전남에 천둥·번개와 돌풍을 동반한 폭우가 내릴 것으로 예상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14일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북동쪽으로 이동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아 광주·전남은 15일부터 16일까지 20~60㎜에 달하는 비가 오겠다.

특히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은 최대 80㎜에 달하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기상청은 보고 있다.

광주·전남지역에 비가 내리면서 낮 최고기온은 한풀 꺾이면서 평년(16~21도)과 비슷한 분포를 보이겠다.

15일 아침 최저기온은 14도에서 17도, 한낮 최고기온은 17도에서 21도가 되겠으며 16일 아침 최저기온은 10도에서 14도, 낮 최고기온은 18도에서 24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강한 비·바람과 천둥·번개가 예상되니 축대나 옹벽 붕괴, 토사 유출 등 안전사고와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길 바란다"며 "강한 바람과 높은 물결로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으니 조업하는 선박들은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고, 해상교통과 항공기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임창균기자 lcg0518@mdilbo.com

#이건 어때요?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1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사회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