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광군, 주요 관광지 다중 이용시설 휴관

by 김옥경 uglykid7@hanmail.net 입력 2020.03.27. 17:53 수정 2020.03.27. 17:56

영광군 코로나 19 감염병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지역 주요 관광지 다중 이용시설 추가 휴관한다고 밝혔다.

군은 당초 관광안내소와 백제불교최초도래지 내 간다라유물전시관에 대해서만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휴관을 실시했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고 소규모 집단감염의 우려가 매우 높아지고 있어 영광노을전시관을 추가적으로 휴관하고 백제불교최초도래지 탐방승강기 운행을 정지했다.

또 방문객들이 많은 관광지에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 현수막을 게시하는 등 개인 또는 집단 간 접촉을 최소화해 나갈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전국적으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계속 발생하고 있어 불가피하게 추가적으로 노을전시관 휴관과 탐방승강기 운행을 정지하니 4월 5일까지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관광지 방문 자제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영광=정병환기자 ygjc11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 전화 062-606-7700

영광 주요뉴스
Top으로 이동